하지불안 증후군 원인

하지불안 증후군의 원인은 철분과 신경전달물질인 ' 도파민 '부족으로 나타난다. 이 질환은 유전적인 요인으로 나타나는 경우도 있으며 다른 질환에 의해 2차성으로 발생할 수도 있다. 발병기전은 아주 명확하진 않지만 중추 신경계 도파민성 기능장애 등을 유력하게 꼽고 있다.

 

우리는 주위에서 다리 떠는 사람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이전에는 ' 복 나간다 '며 다리 떠는 걸 금기시 했지만, 단순히 미신적인 요소이고 습관적, 심리적인 문제가 아니라 혹 질병은 아닌지 다시 한번 되짚어봐야 한다. 바로 ' 하지불안 증후군 '이라는 질환이다.

 

다소 생소한 질환이지만 생각보다 주위에서 많이 발견되고 있다고 하지 주변에 다리 떠는 사람이 있다면 체크해보는 것도 좋다. 하지불안 증후군 원인, 증상, 검사법, 치료법 등에 대해서 필자와 같이 알아보자.

 

 

 

 

목차

 ✔ 하지불안 증후군 원인

 ✔ 하지불안 증후군이란?

 ✔ 하지불안 증후군 증상

 ✔ 하지불안 증후군 검사법

 ✔ 하지불안 증후군 치료법

 ✔ 하지불안 증후군과 하지정맥류의 차이점

 " 하지불안 증후군에 도움되는 상식 5가지 

  1. 주로 밤에 통증이 심하다
  2. 다른 질환과 헷갈리지 말자
  3. 생활 환경 개선하기
  4. 방치하면 팔까지 아플 수 있다
  5. 흐린 날 더 심해진다

↓ 아래 포스팅 내용을 확인하세요

하지불안 증후군이란?

하지불안 증후군은 이름 그대로 누워있으면 다리에 이상 증상이 나타나는 질환이다. 다리가 간질거리고 벌레가 기어가는 듯한 불쾌한 느낌과 저리고 쑤시는 통증이 발생한다. 하지불안 증후군은 널리 알려진 질환이 아니라 다른 유사한 증상을 가진 질환들과 혼동할 수 있고 무심코 그냥 넘어갈 수 있기 때문에 평소 하체, 다리 쪽에 불편함이 있다면 한번쯤 의심해보는 것이 좋다.

 

하지불안 증후군 증상

하지불안 증후군 환자들은 다리, 발, 손, 몸통 등에 정확히 표현하기 힘든 불쾌한 감각을 호소한다. 움직이지 않을 때 불쾌한 감각이 시작되는 것이 보통이고 움직임에 의해 완화된다. 일반적으로 저녁 시간에 증상이 약화된다. 4/5정도는 수면 시 주기적사지 떨림을 경험한다. 상당 수의 환자들이 수면 진입의 문제 등 수면 장애를 보이고 낮 시간에 피로감과 졸린 증상을 보이게 된다.

 

하지불안 증후군 검사법

하지불안 증후군인지 검사하는 첫번째 방법은, 우선 혈액 체취를 통해 철분, 엽산, 혈당 등을 검사하고 RLS를 유발하는 기저질환 여부를 확인하는 방법이다. 두번째로는 신경 및 근전도 검사를 실시해 신경계 질환 여부를 감별하게 된다. 그 후에 몸에 센서를 붙이고 병원 검사실에서 1박을 하며 야간 수면 다원검사까지 실시하게 된다.

 

하지불안 증후군 치료법

하지불안 증후군은 도파민이나 철분제 복용으로 증상을 완화할 수 있으며, 잠들기 2~3시간 전에 도파민을 먹거나 철분을 보충하면 1~2주 이내에 나아진다. 또한, 약을 먹기 전 마사지나 따뜻한 목욕 등 비의학적인 방법으로 증상을 관리하여 완화하는 경우도 있다.

 

하지불안 증후군과 하지정맥류의 차이점

하지불안 증후군은 주로 저녁때 증상이 나타나고 다리를 움직이면 나아진다는 점에서 다른 질환들과 착각할 수 있지만, 하지불안 증후군과 하지정맥류는 엄연히 다른 질환이다. 하지불안 증후군은 신경전달물질인 도파민의 불균형이 주원인이며 하지정맥류의 원인은 가족력, 경구피임약 복용 여부, 비만, 하지 감염, 몸에 꽉 맞는 옷의 착용 등 때문이다.

 

" 하지불안 증후군에 도움되는 상식 5가지 "

1. 주로 밤에 통증이 심하다

이러한 통증은 다리를 일시적으로 움직이면 완화가 되는데 밤에 유독 증상이 심해진다. 다리의 불쾌감이 숙면을 방해하여 깊게 잠들지 못하게 되고, 심한 경우 밤낮을 가리지 않고 통증이 찾아오기도 하는데 책상에 앉아있을 때나 업무를 할 때, 운전할 때도 많이 불편하다. 이는 더 나아가 일상생활, 사회생활까지 방해받을 수 있다.

 

2. 다른 질환과 헷갈리지 말자

하지불안 증후군의 다리 저림 증상은 하지정맥류나 허리디스크 등으로 오해받기 쉬운데 다리 마사지나 찜질로도 호전되지 않는다면 병원을 방문하여 진단받아야 한다. 평소에는 인지하지 못했는데 갑자기 다리에 불편함을 호소하거나 유독 밤에 잠을 이루지 못한다면 하지불안 증후군이 아닌지 병원을 방문해 보는 것을 추천한다.

 

3. 생활 환경 개선하기

커피나 차, 탄산음료 등 카페인이 함유된 음료의 섭취를 자제하고 흡연과 음주를 삼가해야 한다. 취침 전 샤워, 족욕, 온찜질 등으로 몸을 따뜻하게 한 뒤 가벼운 마사지나 스트레칭을 하는 것도 증상 완화에 도움이 된다. 최소 6시간 이상의 수면 시간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한 포인트다.

 

 

4. 방치하면 팔까지 아플 수 있다

하지불안 증후군을 방치할 경우 다른 신체 부위까지 통증이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 잠잘 때 다리 저림과 같은 다리의 불편한 감각이 나타나는 하지불안 증후군은 처음에는 작은 불편감으로 시작했다가 통증이 점점 악화될 수 있으며, 나중에는 다리뿐만 아니라 팔까지 통증을 느낄 수 있다.

 

5. 흐린 날 더 심해진다

장마철엔 햇빛 양이 줄어들고 흐린 날씨가 길어지면서 하지불안 증후군이 더 심해질 수 있다. 줄어든 햇빛으로 도파민의 기능을 악화시키기 때문이다. 기존에 잠을 잘 자던 사람도 갑자기 수면장애가 발생했다면 장마와 관련된 하지불안 증후군은 아닌지 생각해봐야 한다. 하지불안 증후군은 주로 자기 전 증상이 나타나므로 만성적인 불면증에 시달릴 수 있다.

 

하지불안 증후군 원인, 증상, 검사법, 치료법 등에 대해 알아봤다. 위 같은 증상이 있다면 더는 참지 말고 병원을 방문하는 것이 중요하다. 하지불안 증후군은 치료를 통해 상당히 증상 개선이 가능한데 질환 자체에 대해 잘 알지 못해 그냥 방치해서 불편함을 감수하고 지내는 경우가 많다. 다리 저림과 수면 장애의 불편함이 지속된다면 한 번쯤은 하지불안 증흐군을 의심해보고 전문의 진단을 받아보는 것을 적극 권장한다.

 

 

 

 

◈ 함께 보면 좋은 글!


지식블로그에 방문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독자분에게 유익한 글이 되셨다면 우측 상단 구독을 눌러주시면 주기적으로 필요한 정보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로 원하시는 정보 또는 피드백 해주시면 적극적으로 받아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